디렉토리분류

집필자 > 하 > 황정숙

  • 광도사(廣度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후포면 후포리에 있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1952년 5월에 주지 김봉호(金鳳浩)가 창건하였다. 1955년 5월에 경상북도 울진군 금강송면 하원리 불영사에서 관음불상을 모셔와 봉안(奉安)하였다. 그 후 일본에서 대세지불상을 모셔와 봉불(奉佛)했다. 현재 신도 수는 약 200여 명 정도이고 대표는 승려 일대이다. 대웅전은 팔각지붕으로 정면...

  • 광흥사(廣興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온정면 덕산리에 있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자세한 건립 연대는 알 수 없으나 신라 흥덕왕 때 창건되었다고 전해진다. 지금의 사찰은 근년에 세워진 것이나 원래 광흥사의 터라 한다. 광흥사는 약 300년 전까지만 해도 사세가 번창하여 당시에는 현 덕산리 지역의 대부분의 전답과 임야가 광흥사의 소유였으며 이 지역의 주민들 대부분이 광흥사의 소작...

  • 구산리 석등재(九山里石燈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근남면 구산3리 청암사지에 있는 통일신라 말기에서 고려시대로 추정되는 석등재. 구산리 석등재는 연화문의 하대석과 간주석 일부로 연화 하대석 이하는 매몰되어 형태를 알 수 없다. 연화문 하대석은 양각의 단엽 팔판복련(八瓣伏蓮)으로 위에 3단의 괴임을 각출(刻出)하고 그 사이에 단엽을 넣었다. 상면 중앙부에는 8각형의 간주석 받침을 호형 1단으로 각출하였다. 간주석은...

  • 대흥사지 진허당 부도(大興寺址振虛堂浮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울진읍 대흥리 대흥사지에 남아 있는 조선 후기 석종형 부도. 대흥사는 태백산 정봉하(鼎峯下)에 신라시대 의상대사가 창건하였다고 전해지며, 그 후 고려시대 하승(何僧)이 중수하였다는 기록이 남아 있는 곳이다. 1802년(순조 2)에 예조 완문(完文)이 사찰 경계에 표지를 세워 구역을 표시하여 절을 수호토록 하였으나 절은 퇴락하고 법당만 남았다가 1963년 울진 동림...

  • 동림사(東林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울진읍 읍내리에 있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1952년 불영사 주지 김용호(金龍浩)가 포교를 목적으로 신도 김용식(金容湜)의 기재(寄財)를 희사 받아 민가를 구입하고 개수하여 포교당을 만들고 해인사의 영암 박기종(朴淇宗)을 포교사로 취임케 하여 불영사의 첫 번째 포교당으로서 출발하였다. 그 후 점차 신도가 많아지자 1953년 10월 5일에...

  • 배잠사지 당간지주(盃岑寺址幢竿支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근남면 구산리에 있는 고려시대 당간지주. 배잠사지 당간지주는 구산리 외성산마을 중등산 아래쪽에서 남쪽으로 약 200m 떨어진 논 가운데에 있다. 이 일대는 배잠사지로 알려져 있다. 배잠사지 당간지주는 석탑의 위치에서 약 200m 떨어진 남쪽 밭에서 두 개의 지주가 71㎝ 간격으로 남북으로 마주 서 있다. 높이는 서로 다르고 표면에는 아무런 장식 없이 대충 다듬은...

  • 배잠사지 삼층석탑(盃岑寺址三層石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근남면 구산리에 있는 고려 후기 삼층석탑. 배잠사지 당간지주가 서 있는 곳에서 북서쪽으로 약 200m 되는 지점에 있었는데 지금은 도굴당하고 없다. 원래 배잠사지 삼층석탑이 있었던 자리는 현재 기단 갑석이 있는 곳에서 동쪽으로 약 15m 떨어져 있었던 곳이라 한다. 현 기단 갑석[두께 6㎝, 112×82.5㎝]은 주초석으로 추정되는 자연석 화강암 위에 흙으로 덮여...

  • 보광사(普光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울진읍 읍남리에 있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1931년 승려 보화(普化)가 창건하였다. 2020년 현재 신도 수는 400여 명이고 주지는 승려 정혜이다. 현재 대웅전·범종각·산신각 등이 있다. 대웅전 앞에는 한 뿌리에 6개의 가지가 벌어진 육대송이 있다. 경상북도 울진군 울진읍을 근거리에 둔 보광사는 사방에 수림이 울창하고 공기 또한 청량하...

  • 보천태자(普天太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통일신라시대 경상북도 울진에서 수도한 왕족이자 종교인. 『삼국유사(三國遺事)』에 나오는 보천태자에 관한 기사는 울진의 대표적인 토속 신앙인 굴신(窟神)과 산천신(山川神)에 대한 숭배가 결국 불교 신앙, 즉 중앙 세력에 흡수되는 과정을 보여 주고 있다. 아버지는 신라 제31대 신문왕(神文王)이고, 제33대 성덕왕(聖德王)이 되는 효명태자의 형이다. 『삼국유사』 명주오대산보질도태자전기...

  • 봉화사(峯華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울진읍 읍내리에 있는 대한불교천태종 소속 사찰. 1945년 5월 단오에 대한불교천태종이 단양 구인사(救仁寺)를 창건하여 전국적으로 확산될 때에 대한불교천태종 울진군지부가 1967년 5월 16일 울진읍 고성리 산성동에서 첫 법회를 열면서 발족되었다. 1974년 8월 16일 울진읍 고성리 산성동에서 성저동 장복근(張福根)의 집으로 상월(上月) 원각대조사(圓覺大祖師)의...

  • 불교(佛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 지역에서 석가모니(釋迦牟尼)가 설(說)한 교법(敎法)을 종지(宗旨)로 활동하는 종교. 불교라는 말은 석가모니인 부처가 설한 교법이라는 뜻과 부처가 되기 위한 교법이라는 뜻이 포함되어 있다. 그리스도교·이슬람교와 더불어 세계 3대 종교의 하나인 불교는 석가모니 생전에 이미 교단(敎團)이 조직되어 포교가 시작되었으나 교세가 본격적으로 확산되기 시작한 것은 그가 죽은 이...

  • 불영사(佛影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금강송면 하원리 천축산에 651년 의상대사가 창건한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불영사는 울진군 관내에서 가장 크고 유래가 깊을 뿐만 아니라 문화재가 많아서 사람들에게 널리 알려져 있는 대표적인 사찰이다. 651년(진덕여왕 5)에 의상대사가 백암산 아래 단하동(丹霞洞)과 해봉(海峰)에 올라가서 북쪽을 보니 서역의 천축(天竺)과 같은 명산이 바라보...

  • 불영사 금강역사(佛影寺金剛力士)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불영사 명부전에 있는 조선시대 금강역사상. 명부전에 소장된 불영사 금강역사의 크기는 높이 126㎝, 폭 63㎝이다. 불영사 금강역사가 있는 명부전에는 지장보살과 함께 삼면에 칠위(七位)의 신장대왕(神將大王)인 일직사자(日直使者), 도시대왕(都市大王), 태산대왕(泰山大王), 송제대왕(宋帝大王), 초강대왕(楚江大王), 섭성대왕(燮成大王), 오도전륜대왕(五道轉倫大王)...

  • 불영사 대웅전 삼존좌상(佛影寺大雄殿三尊坐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불영사 대웅전에 있는 현대의 불상. 불영사 대웅전 삼존좌상은 보물 제1272호인 「영산회상도」 앞에 있다. 가운데에 석가모니, 오른쪽에 문수보살, 왼쪽에 보현보살이 위치한다. 좌우 협시불은 보화(寶花)새김의 보관을 쓰고 있으며 삼도(三道)가 있다. 또한 현수가 귀를 감아내리고 있으며 연경을 잡고 있다. 주존불은 나발(螺髮)에 육계가 있다. 통견(通肩)을 하고 삼도...

  • 사찰(寺刹)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에서 불상을 모셔놓고 공적으로 불교 신행을 행하는 장소. 사찰은 불상을 안치하고 승려가 거주하면서 예배·수행·의식 등을 거행하는 장소 또는 건축물로 절·사원(寺院)·정사(精舍)·승원(僧院)·가람(伽藍) 등으로도 불린다. 전통적으로 한국의 사찰은 크게 평지가람형(平地伽藍型)·산지가람형(山地伽藍型)·석굴가람형(石窟伽藍型)의 3가지 유형으로 나눌 수 있다. 평지가람형은...

  • 성조사(聖祖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부구리에 있는 대한불교삼론종 소속의 사찰. 삼론종은 자각각타(自覺覺他)와 각행원만(却行圓滿)의 기본 교리를 바탕으로 고구려 승랑 대종사의 대승종풍(大乘宗風) 선양과 전법도생(傳法度生)을 목적으로 하는 종파이다.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주인리 면전동 뒷산인 각구산 밑에 있던 암자로, 조선시대 숙종대에 한 노승이 초가집을 지어 목불(木佛)을 안치하고 수도하던 곳이...

  • 성조암(聖祖庵)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주인1리에 있는 성조사 소속 암자.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주인리 면전동(綿田洞) 뒷산인 각구산 밑에 있던 암자이다. 조선시대 숙종 때에 한 노승이 초가집을 지어 목불(木佛)을 안치하고 수도하던 곳이었는데, 사찰에 입적되지 않아 「자연보호법」에 의거하여 1979년에 철거되었다가 북면 주인3리인 대수동 각구산 기슭에 다시 신축하였다. 그러나 이곳이 울진원자력발전...

  • 수진사(修眞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신라 신문왕 때 경상북도 울진군 평해읍 오곡리에 창건된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수진사의 건립 연대는 알 수 없으나 신라 신문왕 때에 창건되었다고 전해지며 임진왜란 때 소실된 것을 1969년 3월에 중수하였다. 조선시대 문인 황여일(黃如一)·권계(權啓)·선세휘(宣世徽)의 시가 전해지고 있다. 수진사는 천축산 중턱에 위치하고 있다. 신도 수는 200여 명이며...

  • 수진사 석탑재(修眞寺石塔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평해읍 오곡리 수진사에 있는 고려시대 석탑 유물. 오곡리 천축산 중턱에 위치한 수진사를 포함한 주변 일대는 모두 사지로 추정된다. 수진사는 대웅전 등 경내 건물이 모두 근년의 것이나, 부도와 석탑재 등의 석조물들이 남아 있으며, 와편이 산재해 있다. 신라시대에 창건되었다고 하나 알 수 없으며, 현재의 절은 1963년에 중건되었다. 석탑재는 지붕돌[옥개석]이 남아...

  • 양성법사(養性法師)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경상북도 울진 출신의 승려. 속성은 남씨로 본관은 영양(英陽). 아명은 몽선(夢仙)이고, 자는 중열(仲悅), 법명은 혜능(惠能)이다. 어머니는 행주전씨이다. 1442년(세종 24)에 경상북도 울진군 매화면 금매1리에서 출생하였다. 1453년(단종 1) 12세에 승려 응철(應哲)을 좇아 출가하여 불영사에서 수계(受戒)를 받았다. 8년간 정진하여 모든 불경에 통달한 뒤 천조...

  • 옥정사(玉亭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고목리에 있는 대한불교태고종 소속의 사찰. 북면 고목리 지장동 가치산 아래 불믿골[佛信谷]에 있는 절로 승려 대각(大覺) 서순석(徐順石)이 신도 남재칠(南載七) 외 여러 명과 더불어 1954년 5월 16일에 칠성각을 창건하면서부터 시작되었다. 1955년에 신도들이 법당과 객사 2동을 세웠다. 승려 대각이 입적하자 그의 아들 승윤(乘潤) 서창원(徐蒼圓)이 취임...

  • 월궁사(月宮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평해읍 월송리에 있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1953년에 창건되었는데 온정면 고모산성(姑母山城) 석굴 속에 약 500년 간 방치되어온 석불이 현몽하였기에 경상북도 울진군 평해읍 월송리에 월궁사를 건립하여 석불을 안치하였다고 한다. 월궁사는 월송초등학교 북서편 골짜기에 위치하고 있다. 2016년 현재 신도 수는 약 200여 명이며 승려 현욱이...

  • 의상대사(義湘大師)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신라시대 경상북도 울진에 불영사를 창건하였다고 전해지는 화엄종의 개조. 속성은 김씨. 아버지는 김한신(金韓信)이다. 644년(선덕여왕 13) 경주 황복사(皇福寺)에서 승려가 되었다. 얼마 뒤 중국으로 가기 위하여 원효(元曉)와 함께 요동(遼東)으로 갔으나, 고구려의 순라군에게 잡혀 정탐자로 오인 받아 수십 일 동안 잡혀 있다가 돌아왔다. 661년(문무왕 1) 귀국하는 당나라 사신의...

  • 정림사지 석탑재(淨林寺址石塔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울진읍 정림1리 절골 정림사지에 있는 고려시대 석탑재. 석탑재는 하층 기단 저석과 하층 기단 면석을 동일석으로 만든 석재 2매, 하층 기단 갑석 1매, 상층 기단 면석 3매, 지붕돌[옥개석] 1매가 흩어진 채 남아 있다. 하층 기단 저석과 동일석으로 만든 하층 기단 면석은 2매 모두 각 면에 탱주 1주가 모각되어 있으며, 길이 126㎝, 높이 25㎝이다. 이로 보...

  • 주인리 삼층석탑(周仁里三層石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주인리에 있는 고려시대 삼층석탑. 울진군 북면 주인리에 있는 장재사지 중앙에 위치한다. 주인리 삼층석탑은 단층 기단에 몸돌[옥신석]과 지붕돌[옥개석]이 1점씩 남은 것을 다시 쌓은 것으로, 탑의 재료는 화강암이고 높이는 1.48m이다. 기단부(基壇部)는 지대석(地臺石) 위에 단층으로 있으나 4매로 짜인 지대석은 교란된 상태이다. 기단 면석은 4매석인데, 각...

  • 주인리 석불좌상(周仁里石佛坐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주인리 장재사지에 있는 고려시대 석불상. 주인리 석불좌상의 재료는 화강암으로 결가부좌(結跏趺坐)를 한 약사여래좌상(藥師如來坐像)이다. 얼굴 부분은 마멸이 아주 심하여 원상을 알 수 없으나, 왼쪽 눈은 은행처럼 큰 윤곽을 나타내며, 코도 굵게 조각되어 있다. 오른쪽 귀와 입은 형태를 알 수가 없다. 왼쪽 귀는 어깨에 닿을 정도로 내려져 있다. 가슴 윗부분에 두...

  • 직산리 삼층석탑(直山里三層石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평해읍 직산리 직산리사지에 있었다고 전해지는 삼층석탑. 직산리 남산마을 서쪽에 있는 탑산골 골짜기 일대가 직산리사지로, 20여 년 전까지 탑이 남아 있어 남산마을 주민들이 탑돌이를 하기도 하였으나 보문사라는 태고종 사찰이 세워지면서 직산리 삼층석탑도 없어졌다고 한다. 근년에 개인 불당이 세워져 있다. 도난당하기 전의 기록과 사진을 토대로 살펴보면 직산리 삼층석탑은...

  • 천량암(天糧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근남면 행곡리에 있던 암자. 천정동 건너편 백련산 동남쪽 청량산골의 암벽 사이에 있는 석굴로 해발 125m 높이에 터가 남아 있다. 민간에서 전해 오는 말에 의하면 원효대사가 이 절에 거주할 때 암석 구멍에서 물과, 아침저녁으로 쌀 2되 가량의 양식이 나왔다고 하여 천량암(天糧蓭)이라 한다. 욕심 많은 중이 구멍이 좁아 쌀이 적게 나온다 하여 구멍을 넓혔더니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