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디지털울진문화대전 > 울진향토문화백과 > 삶의 내용1(종교) > 불교

  • 불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 지역에서 석가모니(釋迦牟尼)가 설(說)한 교법(敎法)을 종지(宗旨)로 활동하는 종교. 불교라는 말은 석가모니인 부처가 설한 교법이라는 뜻과 부처가 되기 위한 교법이라는 뜻이 포함되어 있다. 그리스도교·이슬람교와 더불어 세계 3대 종교의 하나인 불교는 석가모니 생전에 이미 교단(敎團)이 조직되어 포교가 시작되었으나 교세가 본격적으로 확산되기 시작한 것은 그가 죽은 이...

  • 굴신신앙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에 전해오는 고대의 전통적이고 토속적인 신앙. 『삼국사기』와 『삼국유사』에는 울진 지역에 굴신(窟神)과 산천신(山川神)이라는 고대의 토속적인 전통 신앙이 있었던 것으로 기록되어 있다. 울진 지역의 전통 신앙은 울진 지역에 수용된 불교와 관련되어 있다. 우리나라에 불교는 372년(소수림왕 2) 고구려에서 가장 먼저 받아들였고, 백제는 384년(침류왕 1)에 수용했으며...

  • 원효종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에서 원효를 종조(宗祖)로 하는 불교 종파. 원효종(元曉宗)은 1963년 7월 경담(慶潭)이 경주에서 원효를 종조(宗祖)로 삼고 창시한 불교 종단이다. 석가모니의 근본 교리와 원효의 화쟁(和諍)사상을 체득함으로써 생활 불교를 체현하여 정토(淨土)를 건설하는 것을 실천 목표로 하고 있다. 소의경전(所依經典)으로는 원효의 『금강삼매경론(金剛三昧經論)』, 『기신론해동소(...

  • 사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에서 불상을 모셔놓고 공적으로 불교 신행을 행하는 장소. 사찰은 불상을 안치하고 승려가 거주하면서 예배·수행·의식 등을 거행하는 장소 또는 건축물로 절·사원(寺院)·정사(精舍)·승원(僧院)·가람(伽藍) 등으로도 불린다. 전통적으로 한국의 사찰은 크게 평지가람형(平地伽藍型)·산지가람형(山地伽藍型)·석굴가람형(石窟伽藍型)의 3가지 유형으로 나눌 수 있다. 평지가람형은...

  • 광도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후포면 후포리에 있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1952년 5월에 주지 김봉호(金鳳浩)가 창건하였다. 1955년 5월에 경상북도 울진군 금강송면 하원리 불영사에서 관음불상을 모셔와 봉안(奉安)하였다. 그 후 일본에서 대세지불상을 모셔와 봉불(奉佛)했다. 현재 신도 수는 약 200여 명 정도이고 대표는 승려 일대이다. 대웅전은 팔각지붕으로 정면...

  • 보광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울진읍 읍남리에 있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1931년 승려 보화(普化)가 창건하였다. 2020년 현재 신도 수는 400여 명이고 주지는 승려 정혜이다. 현재 대웅전·범종각·산신각 등이 있다. 대웅전 앞에는 한 뿌리에 6개의 가지가 벌어진 육대송이 있다. 경상북도 울진군 울진읍을 근거리에 둔 보광사는 사방에 수림이 울창하고 공기 또한 청량하...

  • 광흥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온정면 덕산리에 있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자세한 건립 연대는 알 수 없으나 신라 흥덕왕 때 창건되었다고 전해진다. 지금의 사찰은 근년에 세워진 것이나 원래 광흥사의 터라 한다. 광흥사는 약 300년 전까지만 해도 사세가 번창하여 당시에는 현 덕산리 지역의 대부분의 전답과 임야가 광흥사의 소유였으며 이 지역의 주민들 대부분이 광흥사의 소작...

  • 동림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울진읍 읍내리에 있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1952년 불영사 주지 김용호(金龍浩)가 포교를 목적으로 신도 김용식(金容湜)의 기재(寄財)를 희사 받아 민가를 구입하고 개수하여 포교당을 만들고 해인사의 영암 박기종(朴淇宗)을 포교사로 취임케 하여 불영사의 첫 번째 포교당으로서 출발하였다. 그 후 점차 신도가 많아지자 1953년 10월 5일에...

  • 봉화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울진읍 읍내리에 있는 대한불교천태종 소속 사찰. 1945년 5월 단오에 대한불교천태종이 단양 구인사(救仁寺)를 창건하여 전국적으로 확산될 때에 대한불교천태종 울진군지부가 1967년 5월 16일 울진읍 고성리 산성동에서 첫 법회를 열면서 발족되었다. 1974년 8월 16일 울진읍 고성리 산성동에서 성저동 장복근(張福根)의 집으로 상월(上月) 원각대조사(圓覺大祖師)의...

  • 성조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부구리에 있는 대한불교삼론종 소속의 사찰. 삼론종은 자각각타(自覺覺他)와 각행원만(却行圓滿)의 기본 교리를 바탕으로 고구려 승랑 대종사의 대승종풍(大乘宗風) 선양과 전법도생(傳法度生)을 목적으로 하는 종파이다.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주인리 면전동 뒷산인 각구산 밑에 있던 암자로, 조선시대 숙종대에 한 노승이 초가집을 지어 목불(木佛)을 안치하고 수도하던 곳이...

  • 성조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주인1리에 있는 성조사 소속 암자.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주인리 면전동(綿田洞) 뒷산인 각구산 밑에 있던 암자이다. 조선시대 숙종 때에 한 노승이 초가집을 지어 목불(木佛)을 안치하고 수도하던 곳이었는데, 사찰에 입적되지 않아 「자연보호법」에 의거하여 1979년에 철거되었다가 북면 주인3리인 대수동 각구산 기슭에 다시 신축하였다. 그러나 이곳이 울진원자력발전...

  • 옥정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북면 고목리에 있는 대한불교태고종 소속의 사찰. 북면 고목리 지장동 가치산 아래 불믿골[佛信谷]에 있는 절로 승려 대각(大覺) 서순석(徐順石)이 신도 남재칠(南載七) 외 여러 명과 더불어 1954년 5월 16일에 칠성각을 창건하면서부터 시작되었다. 1955년에 신도들이 법당과 객사 2동을 세웠다. 승려 대각이 입적하자 그의 아들 승윤(乘潤) 서창원(徐蒼圓)이 취임...

  • 수진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신라 신문왕 때 경상북도 울진군 평해읍 오곡리에 창건된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수진사의 건립 연대는 알 수 없으나 신라 신문왕 때에 창건되었다고 전해지며 임진왜란 때 소실된 것을 1969년 3월에 중수하였다. 조선시대 문인 황여일(黃如一)·권계(權啓)·선세휘(宣世徽)의 시가 전해지고 있다. 수진사는 천축산 중턱에 위치하고 있다. 신도 수는 200여 명이며...

  • 월궁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평해읍 월송리에 있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1953년에 창건되었는데 온정면 고모산성(姑母山城) 석굴 속에 약 500년 간 방치되어온 석불이 현몽하였기에 경상북도 울진군 평해읍 월송리에 월궁사를 건립하여 석불을 안치하였다고 한다. 월궁사는 월송초등학교 북서편 골짜기에 위치하고 있다. 2016년 현재 신도 수는 약 200여 명이며 승려 현욱이...

  • 천량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근남면 행곡리에 있던 암자. 천정동 건너편 백련산 동남쪽 청량산골의 암벽 사이에 있는 석굴로 해발 125m 높이에 터가 남아 있다. 민간에서 전해 오는 말에 의하면 원효대사가 이 절에 거주할 때 암석 구멍에서 물과, 아침저녁으로 쌀 2되 가량의 양식이 나왔다고 하여 천량암(天糧蓭)이라 한다. 욕심 많은 중이 구멍이 좁아 쌀이 적게 나온다 하여 구멍을 넓혔더니 그...

  • 불영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진군 금강송면 하원리 천축산에 651년 의상대사가 창건한 대한불교조계종 제11교구 본사 불국사의 말사. 불영사는 울진군 관내에서 가장 크고 유래가 깊을 뿐만 아니라 문화재가 많아서 사람들에게 널리 알려져 있는 대표적인 사찰이다. 651년(진덕여왕 5)에 의상대사가 백암산 아래 단하동(丹霞洞)과 해봉(海峰)에 올라가서 북쪽을 보니 서역의 천축(天竺)과 같은 명산이 바라보...